경상도 어느 시골에서

사진 2012.09.16 00:07 Posted by StudioEgo
2012.09.15. 토요일(土曜日, 星期六, Saturday)
경상북도 김천의 어느 평범한 촌에서 찍은 사진입니다.

어느 농가의 한우KT Tech | KM-E100 | 4.6mm | ISO-0 | 2002:12:08 12:00:00벌초하는 길에 어느 한 농가의 소들. 낮선이를 보고는 신기하게 보며 가까이 하는게 신기.


가마솥엔 무엇이?KT Tech | KM-E100 | 4.6mm | ISO-0 | 2002:12:08 12:00:00고모댁의 뒷마당에 있는 가마솥에는 무엇을 끓일려고 했을까요? 궁금증 유발.


고모댁 뒷마당의 텃밭.KT Tech | KM-E100 | 4.6mm | ISO-0 | 2002:12:08 12:00:00고모댁 뒷마당에 있는 텃밭. 상추를 키우는 것 같고 저 멀리엔 장독대들이 벌여있음.


고추농사 풍년일세.KT Tech | KM-E100 | 4.6mm | ISO-0 | 2002:12:08 12:00:00앞마당에는 고추 말리기 작업중. 고추농사가 잘된지라, 고추가 크고 실합니다.


잘 익은 배.KT Tech | KM-E100 | 4.6mm | ISO-0 | 2002:12:08 12:00:00이것은 배. 고모댁에서 고모가 준 배. 올해에는 우박과 태풍 볼라벤 때문에 피해를 보아서 배가 탐스럽게 익지 못했다고 하면서도, 조카에게 배를 챙겨주셔서, 고맙습니다.


서울에 온지 12년째 되고, 서울이란 도시에 찌들며 살다 시골에 오면 정말 마음이 정화되어요. 회색 콘크리트만을 보다 농촌의 자연을 봐서 그런지도? 


항상, 시골에 올때마다, 어릴때 외갓집에 내려가서 포도밭에서 놀때나 외숙모 따라서 빨래터나 고추밭에 쫄래쫄래 따라가던 기억이 머릿속에 떠올라요. 외가의 어르신들이 연세가 많은지라 다 돌아가셔서, 이젠 갈수도 없는 외가 생각하면 아직도 그립습니다. 

ps. 우박과 태풍 볼라벤의 여파로 석류나무의 석류가 떨어진것 같더군요. 올해에도 석류 열매구경하며 사진찍으려고 했더니 아쉽습니다.


Web Developer. My native language is Korean(한국어) My hobby is Learning Language(English,中國語[繁體中文/简体中文],日本語) Interested Mobile & Web #Unicode #CJK #文字 #漢字 #이상한모임
저는 초등학교 3학년때 역삼동 아부지 회사에서 접해보았던 Netscape Browser를 보고 인터넷에 빠져들었습니다. Web에 대해 관심이 많으며 음악을 좋아합니다.
블로그 : http://blog.studioego.info
Twitter: @studioego
이 글은 StudioEgo 가 작성하였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