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22일 밤, 차타고 집으로 가는길.

끄적거림 2010.11.22 23:30 Posted by StudioEgo

2010년 11월 22일 밤, 학교서 집으로 가는 길. 


어느새, 3G데이터 사용량을 보니 250MB밖에 쓰지 않았다는 사실에 깜짝 놀라며, 3G데이터를 마구마구 사용하였음.

그리고 지하철 좌석엔 철로 된 시트 대신 방석같은 소재로 된 시트로 깔려져 있는 것도 발견.

역시 오후 9시경, 귀가하는 사람들이 많아 열차는 만원.

주위를 둘러보면 아이폰, 갤럭시S같은 스마트폰들이 많이 보급된 것을 알수 있고, 스마트폰이나 게임기를 들고 다니는 사람보단 책을 보는 사람을 찾기 어려운 정도이다.

열차안에서 SNS를 사용하면서 irc도 하고, ssh로 서버 원격 접속해서 상태 보고 등의 작업을 함.


역에 도착하여 집으로 가는길.

역 주위 건물들은 재개발된다고 부서지고, 학교도 이미 부서진지 오래. 그리고 주위는 황량하다. 

화려한 천호대로와 골목의 부서진 집들을 비교하면 을씨년스럽다.


2010년 11월 22일 밤은 이렇게 흘러가고 있었다.

조만간 생일이 찾아오고, 학기가 끝나고, 이제 2011년이 다가오겠지.


자기 전에 문듯 여러가지 생각들이 공존하다 끄적거림.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동구 성내제2동 | 강동역 5호선
도움말 Daum 지도

Web Developer. My native language is Korean(한국어) My hobby is Learning Language(English,中國語[繁體中文/简体中文],日本語) Interested Mobile & Web #Unicode #CJK #文字 #漢字 #이상한모임
저는 초등학교 3학년때 역삼동 아부지 회사에서 접해보았던 Netscape Browser를 보고 인터넷에 빠져들었습니다. Web에 대해 관심이 많으며 음악을 좋아합니다.
블로그 : http://blog.studioego.info
Twitter: @studioego
이 글은 StudioEgo 가 작성하였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