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트북이 고장났어요.

컴퓨터 2008.08.01 01:22 Posted by StudioEgo

이번에 근 2년 6개월 이상 사용하던 Fujitsu C1320이 고장나서 용산에 있는 용산고객지원센터에 갔습니다.

약 6월 중순쯔음에 소프트웨어공학 과제를 한다고 계속 끄지도 않고 노트북을 쓰다가 그만 갑자기 스피커에서 지지직거리는 소름이 나와서 뭔가 이상해졌다 싶었습니다만, 결국 여름방학을 넘기지 못하고 수리를 맡기게 되었습니다.

그 이후에는 사운드카드 아니 메인보드에 내장된 사운드칩이 인식이 되었다 안되었다는 문제도 생겼고 그리고는 부팅조차도 버겁더군요. 부팅 자체가 안될때가 있었습니다.

 7월 말에 갑자기 USB인식도 안되고 USB메모리도 망가지고, 사운드카드는 인식 자체도 안되는 상황까지 와버렸습니다.  

결국, 용산터미널전자상가 2층에 있는  후지쯔 용산 고객지원센터에서 노트북 수리를 맡길려다가 구입한지 2년 6개월이 되었길래 수리 견적를 뽑아 보고 새로 노트북을 구입할지 말지를 결정을 하려고 했습니다.

SAMSUNG | SPH-S3900 | 1/21sec | No Flash | 2006:08:13 00:59:38

문제의 FUJITSU C1320. 제 노트북입니다.

제가 사운드 칩과 USB가 인식 불가능이라고 말을 하였더니 담당자분게서 "메인보드의 문제네요"라는 말씀을 하시면서 잠시 TEST를 하였습니다.

가격이 얼마 나올지 덜덜덜 하면서 가격을 물어보았더니 의외로 담당자 분의 말씀은 간단하게 "메인보드의 문제라서 무상수리를 해주겠습니다".

제가 알기로는 보증기간이 구매일로부터 1년간이라서 무상이 안될줄 알았는데, 메인보드의 문제라고 무상으로 해주더군요 ㅎㅎ 돈 굳었다!

실제로 후지쯔 홈페이지에 있는 한국 후지쯔 노트북 PC 서비스 규정을 읽어보니 정말 메인보드의 무상보증기간은 3년이더군요.

제4조(무상 보증기간)

후지쯔는 소비자 피해 보상규정을 근거로 하여 무상보증 기간을 정합니다.

  1. 제품의 품질보증 기간은 1년으로 합니다. 단, 핵심부품에 해당되는 메인보드는 3년으로 하며, 메인보드에서 탈착이 가능한 CPU, WLAN 모듈, Modem, Memory 등의 보증기간은 1년으로 합니다.
  2. 무상보증 기간의 산정은 소비자의 구입일자를 기준으로 합니다.
  3. 소비자의 제품 구입일자의 확인은 보증서 또는 구입 영수증(세금 계산서 또는 카드 영수 증)에 의하여 확인합니다.(단, 보증서는 구매시 구매처에서 작성한 것에 한합니다)
  4. 회사와의 계약에 의해 판매되는 제품의 무상보증기간은 판매계약서에 설정한 계약내용 에 준합니다.

 노트북을 구입하면서 후지쯔 노트북을 쓰는 것을 잘 한 선택이라는 생각을 해보았습니다. 보증기간이 1년이라서 수리할때 돈이 장난 아니게 나올줄 알았더니 메인보드는 따로 3년으로 책정하여 소비자의 편의를 봐준 후지쯔의 A/S를 보니 다음에 노트북 살 때에 후지쯔 노트북을 사야겠습니다.

PS. 수리는 다음주 월요일쯤에야 다되어서 다음주 월요일에 찾아가라고 하니, 그 동안 노트북 없이 어떻게 컴퓨터를 사용해야할지 막막하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eb Developer. My native language is Korean(한국어) My hobby is Learning Language(English,中國語[繁體中文/简体中文],日本語) Interested Mobile & Web #Unicode #CJK #文字 #漢字 #이상한모임
저는 초등학교 3학년때 역삼동 아부지 회사에서 접해보았던 Netscape Browser를 보고 인터넷에 빠져들었습니다. Web에 대해 관심이 많으며 음악을 좋아합니다.
블로그 : http://blog.studioego.info
Twitter: @studioego
이 글은 StudioEgo 가 작성하였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지나가나 2008.12.18 11: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트북의 M/B는 법에 의해서 무상 AS기간이 3년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