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년 9월 17일.

Onoffmix에서 Windows Phone 7 앱 개발 과정 - 2011년 두번쨰 세미나가 있었습니다.

평소에도 모바일에도 관심 많았던지라, Windows Phone 7 앱 개발 과정 - 2011년 두번쨰신청을 하였습니다.


이번에 발표된 Windows Phone 7 SDK를 설치하고 나서, 토요일 당일 "라영호 MVP"님의 Windows Phone 7 세미나를 들었습니다.


우연히도 파워블로거이신 아크몬드(@archmond)님을 뵙게 되어서 반가웠구요.

잠깐 세미나 쉬는 도중 windows 8 preview 버전도 직접 눈으로 확인했구요. (Metro UI가 마음에 들어오 ㅎㅎ)

관련링크: 새로운 윈도우 8을 만났습니다 포스트 작성과정도 눈으로 확인하였습니다.


아래 링크는  "라영호MVP"님이 세미나 발표하는 중에 아크몬드님이 찍은 사진입니다.

http://instagr.am/p/NS4DK/


세미나를 듣다보니 Android 개발을 했던 사람인지라, Windows Phone 7의 개발이 별반 차이 없다는걸 느꼈습니다. 차이라면 Java와 C# 정도의 차이? (각 지방의 사투리 같은 느낌의 Java와 C# 으로 개발하는거라 다른 플랫폼보다 개발 진입 장벽이 매우 낮습니다) 

세미나 들으면서, Android와 병행 개발이 가능하겠다는 생각을 하게 되더군요.

Android의 경우 2년정도 작업해보다보니깐, 이제야 제대로 된 개념을 잡게 되었는데, Windows Phone의 경우도 개념이 Android와 비슷하다 보니 6개월이면 금방 익힐듯 하네요.

개발하는 과정을 보니 Android와 달리 정말정말 개발하기 쉽기 때문에 재미가 있었습니다.


아래는 저의 주절거림입니다.

앞으로 Windows Phone 7이 성공할지는 아직도 모르겠습니다. 현재, Android와 iPhone으로 양분된 레드오션(red ocean)의 모바일 시장에서 M$사가 성공할 확률은? Google이나 Apple이 삽질을 하면 M$가 Windows Phone으로 점유율을 높일 수 있겠다만요.

M$사의 강점은 많은 범용 OS점유율을 가지고 있으며, 킬러 애플리케이션인 Office등을 가지고 있다는 거라지만, 현재 모습은 모바일 시장에 적응 못하여 정신 없이 가라앉고 있다는 배라고 보이긴 합니다만...

그러나 Windows 8의 Preview를 보면 태블릿 시장에서 성공할거란 생각도 해보군요.

아직까진 M$사가 성공할지 잘 모르겠습니다. 

Windows 8의 공개 그리고 데스크탑 그리고 모바일 모두 .NET과 C#을 권유하는 M$사의 정책을 볼때 .NET과 C# 어플리케이션도 개발해야하는 점이 있으니 모바일도 해야되긴 하지만요.

여기까지 저의 횡설수설 주절거림이였습니다.


Web Developer. My native language is Korean(한국어) My hobby is Learning Language(English,中國語[繁體中文/简体中文],日本語) Interested Mobile & Web #Unicode #CJK #文字 #漢字 #이상한모임
저는 초등학교 3학년때 역삼동 아부지 회사에서 접해보았던 Netscape Browser를 보고 인터넷에 빠져들었습니다. Web에 대해 관심이 많으며 음악을 좋아합니다.
블로그 : http://blog.studioego.info
Twitter: @studioego
이 글은 StudioEgo 가 작성하였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