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년 11월 04일(금) 새벽 0시가 되자마자 ##4545 로 아이폰 구매 신청을 하였더니 구매 완료

그리고 오후5시 경에 천천히 iPhone 4S White 32GB 구입 신청서를 쓰려고 했습니다


신청서에는 마이크로유심(Micro USIM)신청 및 채권 보전료를 구입하라고 나와있던거에다, 이미 뭉치면 올레 가입되어있는데도 다시 신청하라는 것때문에 상담원과 전화를 하였습니다.

마이크로유심(Micro USIM)의 경우 일반 유심(USIM)을 유심커터기로 자르면 바로 마이크로 유심(Micro USIM)이 되기때문에 굳이 구입할 필요가 없었지만, 

" USIM 구매: 구매(마이크로 유심),  USIM 비용: 후청구"

가 나와서 아주 황당했지요.


상담원과 전화하여 다음주에 협상하여 마이크로 유심 구매 청구를 안하도록 할 예정입니다.. 

굳이 마이크로 유심 구입해서 예전부터 쓰던 일반 유심을 못쓰고 버릴수도 없는 상황이 되기 싫어서입니다. (KT의 유심 재활용이 가능하나 안쓰는 유심이 늘어나면 처치 곤란이라서요. 유심에 개인정보가 있기 때문에 유심을 그냥 버리면 개인정보가 유출될 위험성이 커집니다.)


기존에 쓰고있던 일반 유심을 iPhone 4S에 쓰기 위하여 심커터기+심어댑터2개+심카드홀더 구매를 하였습니다.


이제 마이크로 유심으로 만들고 iPhone 4S에 꽂으면 이제 11월 11일 금요일경 iPhone 4S에 통화가 되면서 올레!

iPhone 4S때문에 계속 지출이 늘어나군요... 점점 줄어드는 통장잔고를 볼때마다 한숨과 아이폰 개발로 돈벌어야겠다는 생각만이 듭니다.


그리고 11월 11일 빼빼로 데이인데, iPhone 4S라는 선물을 받아서 좋지만, 솔로라서 빼빼로 받지 못하는 슬픔은 안타깝군요.ㅠㅠ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1. Tt 2011.11.05 11:51

    저두구입할예정인데커터기쓰시고파실생각잇으신가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