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년 12월 9일자 타임지(Time誌)에 나온 삼성전자의 갤럭시노트3와 갤럭시 기어(Samsung Galaxy Note3+Gear) 광고


아이폰(iPhone)이 예전에 패션잡지에서 옷맵에서 더하여 멋을 내는 상품이라고 나오던 과거가 있던지라, 삼성전자가 애플(Apple)처럼 되고 싶은지 위의 광고에서 의도적으로 패션의 상징(아이콘)으로 스마트폰으로는 갤럭시 노트3(Galaxy Note3)와 손목시계로는 갤럭시 기어(Galaxy Gear)를 보여주는 것 같음.

삼성전자(Samsung Electronics)는 이제 애플(Apple)처럼 디자인 유행을 선도하려고 노력하는게 보인다.
광고를 보니 디자인의 애플(Apple)을 따라하려는 느낌이랄까? 삼성전자도 이제 제품을 막 찍어내는 이미지가 아니라 애플(Apple)처럼 디자인감각도 있다며 홍보하고 있다는걸 이번 잡지 광고에서 느꼈음.


애플(Apple)이 없었으면 삼성은 어떻게 제품을 팔수 있을까? 이런 생각을 하게 되었다. 삼성이 계속 애플 따라하면서 제품을 양산하는 게 지금까지 보이고, 위의 광고에 나온 것 처럼 애플을 벤치마킹을 하는 듯한 인상이 들기 때문이다. 그러나 애플(Apple)이 없었으면 삼성전자가 이런 광고를 과연 낼수 있을까란 생각을 해보기도 하고.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카카오톡 머그잔을 득템!

 

""

카카오톡 이벤트 "삼성모바일 샵 플친에게 LTE폰 상담만 받으셔도 ★카톡머그컵★을 드립니다"에 귀가 솔깃하여 집 근처 삼성 모바일샵에서 LTE폰 상담을 받아보았습니다.
 
집근처 삼성 모바일샵에서 LTE개통한다고 말한 후에 가격대를 알아 보고는 받은 카카오톡과 삼성모바일의 이벤트로 머그잔입니다.
 
LTE폰들 보니 너무 비싼데다 꼭 사야할 필요가 있을지는 궁금하지만 머그잔이 이 탐이 나서 상담 받고 받았습니다.
 
사실상 LTE폰은 1년 후에야 제대로 된 물건이 나온다고 생각하는 사람이라 보니 당장 LTE폰을 살 필요도 없었고 Galaxy Nexus를 구입한지도 얼마 되지 않았다 보니 뭐 ㅎㅎ
서울 시내 어디가든 3G와 Wi-Fi가 잘 터지는데 꼭 LTE를 고집할 필요가 있을지도 궁금해지고. 비싼 LTE폰을 구입해도 3G로도 잘 되는 인터넷서핑이나 통화만 한다면 굳이 통신사에게 한달 통화요금을 7-8만원씩 바칠 필요가 있을지도 궁금.

통신사들이 LTE 망을 많이 깔지 않는 상태에서 그리고 3G 통신 가격보다 비싼 LTE 가격대로 팔아서 이익을 벌이려고 하고, 제조사는 3G보다 비싼 LTE폰을 팔아 이익을 벌이려는 꼼수가 보이긴 합니다.

 

""Samsung | Galaxy Nexu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20sec | F/2.8 | 0.00 EV | 3.4mm | ISO-125, 0, 0 | Flash did not fire | 2012:02:18 06:25:17삼성모바일샵에서 받은 머그잔
Samsung | Galaxy Nexus | Aperture priority | Center-weighted average | 1/25sec | F/2.8 | 0.00 EV | 3.4mm | ISO-100, 0, 0 | Flash did not fire | 2012:02:18 06:25:38삼성모바일샵에서 받은 카카오톡 머그잔.

머그잔이 필요했었는데 공짜로 받으니 기분이 좋군요 ㅎㅎ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1. Favicon of http://osej.tistory.com BlogIcon 어세즈 2012.02.19 02:34

    엇 저도 받고 싶은데요? 카톡 머그잔!?! ㅋㅋㅋ
    대전에는 상담하고 주는 곳 없으려나.. .ㄷㄷㄷ

    • Favicon of https://blog.studioego.info BlogIcon StudioEgo 2012.02.19 09:28 신고

      전국에 있는 삼성모바일샵에서도 적용되는 거랍니다.
      어셰즈님의 경우 대전에 있는 삼성모바일샵을 찾아서 상담받으면 받을 수 있습니다 ㅎㅎ



펜으로 입력하여 사용하는 갤럭시 노트와 슬레이트7로 재미를 본 삼성전자에서 태블릿(Tablet)인 갤럭시탭 8.9인치에 펜 입력이 가능한 프로토타입을 낼것 같습니다.

어도비 개발자 컨퍼런스인 MAX 2011에서 와콤 디지타이저가 장착된 갤럭시탭 8.9인치 프로토타입이 나왔더군요.

필기를 자유자제로 할수 있는 갤럭시탭 8.9인치가 조만간 나올듯 합니다.

Samsung tablet Stylus pressure MAX 2011

Adobe Photoshop Touch on New Pen-Enabled Samsung Tablet


At the Adobe MAX 2011 conference in Los Angeles, Samsung was showing off an unnamed and unannounced new Pen-Enabled Tablet. It was about the size of the new Galaxy Tab 8.9, but this one was showing off Adobe's new Photoshop Touch. For more information on the Adobe MAX 2011 Conference, please visit http://www.LegitReviews.com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출처 - Has HTC peaked?


위의 기사에 따르면 대만(台灣, Taiwan)의 스마트폰 제조업체인 HTC사의 균열, 사세가 떨어지고 있습니다.

대만 스마트폰 제조업체는 오늘 11월 매출이 309억대만달러(대략 10억달러)로 작년보다 거의 30% 떨어졌다고 말했습니다.

그게 4분기에 매출 성장이 보이지 않는다고 저번달부터 말했습니다.

기사의 내용을  HTC의 불황을 3줄로 요약 가능합니다.

Limited resources(제한된 자원) - HTC는 OEM제조업체에서 정체성을 드러내기 위해서 마케팅비용을 많이 지출하였습니다. 그러나 다른 스마트폰 제조 기업들이 자신들의 제품에 자원을 투입했습니다. 거대한 기업인 삼성전자와의 경쟁 및 구글이 인수한 모토로라사와의 경쟁...

Legal woes(법률불황) - 애플사와의 소송 

Carrier support waning?(통신사의 지원에 빨간불이?)  - 미국 Verison, AT&T, T-Mobile등의 통신사의 지원을 많이 받지도 못함.

기사 마지막 문구에서

"I do think that HTC has more challenges than opportunities ahead," said Gartner analyst Ken Dulaney.

번역: 가트너사의 분석가 Ken Dulaney는 "나는 HTC사가 앞으로의 기회보단 더 많은 변화를 가질것이라 생각한다"


점점 추락하고 있는 HTC사를 볼때마다 안타깝군요.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ICS(Android 4.0 Ice Cream Sandwich)가 탑재된 기기를 사고 싶은 욕구가 들군요.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Why Wait? The Next Big Thing Is Already Here


The next big thing is already here. See why everyone is talking about the Samsung Galaxy S II.


위의 동영상은 Samsung Mobile USA에서 낸 광고입니다.

9시간 전부터 새로 나온 아이폰을 사기 위해서 기다리는 사람들(이런 사람들을 애플 팬보이(Apple Fanboy)라고 부릅니다. 액정도 크고 배터리도 오래가는 4G폰을 발견했으니 바로 삼성(Samsung) 

대단한 삼성. 이런 광고를 낼 정도로 제품에 대한 자신감을 내보이고 있습니다.


삼성이 Android를 만나지 않았으면 이런 광고를 낼지 궁금하더군요. 아마도 LG전자같이 삽질을 할지도?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1. Favicon of http://www.cheaphandbags-stores.com BlogIcon cheap handbags 2012.03.29 15:29

    hjhgjhgjhhjh

HTC | HTC Desire | 4.3mm | ISO-108 | 2011:11:26 03:13:10

11월 26일(토) 오전 4시경
가까스로 Galaxy Tab 7인치 펌웨어 업그레이드 완료를 했습니다.

Bootcamp에서 Windows를 켜고 Kies로 작업해야 업그레이드가 진행됩니다.

새벽 1시경, Mac으로 부팅 후, Parallels로 Windows를 사용 후, 와이브로 Galaxy Tab을 USB케이블로 연결 한 후, Windows(Virtual Machine)에서 설치된 Kies로 업그레이드 진행을 하였다, 위의 화면처럼 업그레이드가 진행되지 않고, 계속 멈추는 문제가 있었습니다. -_-;;

(이 시간에 당황하여, 삼성 서비스센터 위치를 찾고 등 난리가 났었습니다. --;;)


Bootcamp에서 Windows를 켜고는 Kies로 업그레이드를 해야 업그레이드가 제대로 완료되더군요.

(여기서 교훈: Virtual Machine에서 하드웨어 장비를 직접 건드리는 작업은 하지 말자 ;;)


다른 Android Device의 경우엔 OTA업그레이드가 쉽게 되지만, Galaxy Tab의 경우엔 OTA업그레이드가 막혀있는 것 같더군요.

그래서 설치하고 싶지 않던 Samsung Kies를 설치하고 난리를 부렸군요. (심지어 Samsung Kies는 iTunes의 짝퉁같이 느껴지네요.)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Android 4.0 IceCreamSandwich(ICS)의 소스코드가 AOSP(Android Open Source Project) 에 배포된다고 밝혔습니다.

이번에 배포되는 Android 4.0 ICS 버전은 4.0.1이며, 삼성전자와 구글이 만든 Android 4.0 ICS 레퍼런스폰인 Galaxy Nexus(갤럭시 넥서스)(maguro)의 시스템 이미지를 build할 수 있는 파일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Maguro라니? 참치? 그럼 다음 버전은 혼마구로?


Android 4.0 ICS(IceCreamSandwich)의 소스코드는 아래의 링크에서 클릭후 다운로드 받으면 됩니다.

http://source.android.com/source/downloading.html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삼성전자가 갤럭시 탭 7인치에 Android 4.0 ICS(Ice Cream Sandwich)가 지원된다는 이야기가 뉴스를 통해 알았습니다. 사실일까요? 


출처: AS 세진 삼성, 애플 SW 바짝 추격

'시기상조', '비운의 제품', '또 하나의 옴니아'라는 평가를 받았던 삼성전자의 '갤럭시탭7'도 구글의 최신 운영체제(OS) 아이스크림샌드위치(이하 ICS)로 업그레이드 되며 화려한 부활을 예고하고 있다. 

갤럭시탭7은 스마트폰에 사용되던 OS를 탑재했다. 이후 구글이 태블릿PC 전용 OS인 허니콤을 내 놓았지만 갤럭시탭7에선 사용할 수 없었다. 갤럭시탭7은 국내외에서 '과도기적 제품', '또 하나의 옴니아'라는 오명을 안아야만 했다. 출시 6개월만에 공짜폰처럼 시장에서 판매되는 수모도 겪었다. 

하지만 삼성전자가 갤럭시탭7 역시 ICS 업그레이드에 나서며 이 같은 오명을 벗을 수 있게 됐다. 현재 개발이 진행중인 갤럭시탭7의 ICS 버전은 순조로운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는 하드웨어상 큰 문제가 발생하지 않는 이상 내년 초 업그레이드를 실시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고위 관계자는 "갤럭시탭7의 OS를 ICS로 업그레이드 하기 위해 개발을 진행 중"이라며 "하드웨어적으로 큰 문제가 발생하지 않는 한 내년 초 업그레이드를 제공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갤럭시탭7이 ICS로 업그레이드 되면 사용자 얼굴을 인식해 잠금상태를 풀어주거나 태블릿PC에 최적화된 사용자환경(UI), 음성인식 기능 등을 이용할 수 있게 되는 등 최신 태블릿PC와 동일한 기능을 이용할 수 있게 된다. 



개인적인 의견으로 Galaxy Tab 7인치, 3G통신모듈 대신에 KT Wibro가 탑재된, 와이브로 갤럭시탭에 Android 4.0 Ice Cream Sandwich가 올라가길 열렬히 원합니다 ^^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구글의 에릭 슈미트(Eric Schmidt)회장이 대만(Taiwan,台灣)을 방문하였습니다.





아래는 에릭 슈미트(Eric Schmidt)  대만 방문 관련한 대만(Taiwan,台灣) 뉴스 동영상


【民視即時新聞】首度來台的Google總裁艾瑞克,施密特行程滿檔,除了和台灣IT產業的合作夥伴進行交流,還安排了一場公開演講,他除了俏皮的在台上推銷自家產品,也­表示在Google加入台灣後,相信未來亞洲地區的網路使用,會更快速和便利。


대만(Taiwan,台灣)에 온 구글(Google)의 에릭 슈미트(Eric Schmidt)가 Acer회장에게 들은 말

... which is Samsung  (Eric Schmidt has a smartphone, Google Galaxy Nexus, manufactured Samsung, Korea)

... 你用的是三星(韓國的) 

삼성을 사용하시군요. (에릭 슈미트(Eric Schmidt)는 삼성전자가 제조한 Google Galaxy Nexus를 사용중)

Acer founder Stan Shih says "Korea is everyone's enemy, Taiwan is everyone's afraid. (Hate)"

宏碁創辦人 施振榮  “韓國是全民公敵, 台灣每個人都怕(討厭)”

에이서 창업자이 시진영(施振榮)은 "한국은 모든이의 적이며, 대만(타이완,Taiwan, 台灣)은 모든 사람들이 두려워한다.(증오)" 라고 말하였습니다.



대만(台灣)의 여러 기업(TSMC,Foxconn,AUO,CMI,Compal,hon hai,Acer,ASUS, etc)들이 한국 삼성전자(Samsung)을 엄청난 경쟁자로 생각하고 증오하고 있군요. 그런데 대만 기업들이 촘 삽질을 많이 해서 삼성전자(Samsung)가 이렇게 큰건데요 -_-;;

삼성전자(Samsung)때문에 이를 가는 대만 기업(台灣公司)들을 볼수 있었습니다......



ps. Open System Will Prevail Over Close System: Stan Shih 이 기사를 보면

Shih responded that “Taiwan is everybody’s friend, while Korea is everybody’s enemy.” 


어라 동영상과 다른데?? -_-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