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년 11월 17일에 열린 LINE Dev Day 2015 강연자료 슬라이드 모음입니다.

LINE Dev Day 2015의 강연 슬라이드는 http://linedevday.linecorp.com/ 에서 확인할수 있습니다.

 

(강연 슬라이드가 Slideshare로 공개되었지만, 슬라이드 공유를 막아서 블로그에선 슬라이드를 게시 못하는 것을 확인)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2015년 11월 23일자.

다음 클라우드 서비스가 2015년 7월 31일에 서비스 중단을 하고 나서, 12월 31일에 서비스를 종료한다는 소식을 듣고는 이제 슬슬 Dropbox로 옮겨탈까 고민하면서 다운로드 받고 있습니다.

 

2011년도부터 잘 쓰고 있던 서비스가 종료가 되었음. 그리고 2012~2014년도간 쌓아두던 옛 추억도 이제 사라지고.

이제 Dropbox, iCloud에 돈 바쳐가며 클라우드 서비스를 사용하려구요.

 

 

 

옛 추억을 정리하는것도 이젠 귀찮은 생각을 해봤음. 클라우드 서비스들이 추억 정리하기 딱인데 이제 클라우드도 못믿으면 어디로 추억을 정리해야할까?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일본에서 활동하는 개발자이며, 나는 프로그래머이다 팟캐스트 정규멤버인 정개발(정도현)님이 SOSCON2015에서 발표한 "SI이노베이션" 슬라이드입니다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iPhone 6s plus 128GB Rose Gold(T-Mobile, pay in full, GSM) 을 미국 애플스토어 온라인 홈페이지에서 배대지로 주문하는걸 3번만에 성공했습니다.

성공담이라면 하나카드로 결제하였으며, 하나카드의 해외주소 등록란에 10개의 해외주소 등록이 가능한데, 미국 배대지 주소를 해외주소 등록란에 등록하였습니다. 미국 배송대행지역은 몰테일 델라웨어주 창고로 지정하여 성공했습니다.

카드사에 해외주소등록란에 배송대행지주소를 등록후, 애플 한국계정으로 billing address, shipping address를 등록하였습니다. 이후, 미국 애플스토어에 아이폰 주문 시도했습니다. (결제 안됨, 애플스토어측에서 메일로 주소가 보낼수없는 주소라며 주소 변경 하거나 주소 변경안하면 취소하겠다는 메일 보냄)
그리고 배대지 주소변경을 했으나 배달 기한까지 결제가 안되고 아무런 변화가 없었음.

3번째로 애플 미국계정으로 미국 애플스토어에 아이폰 주문 시도를 했습니다.
아이폰 주문를 하니 바로 카드 결제완료. 

(아이폰 주문하고 나서 바로 카드 결제 자체가 안되었으나, 운이 좋게도 배대지 주소가 애플스토어에서 보낼수 있는 주소로 인식하였는지 주문후에 바로 카드 결제가 되었습니다)  


결제 완료되자마자 카드회사측으로 전화가 왔음.
카드회사측에서 "본인이 결제히신것 맞나요?" 물어보며 "결제 사고가 많아 확인차 전화드렸다"그러며 전화 끊음.

그리고 약 6시간 후, Shipped되었다며 Traking number(트래킹 넘버)가 뜸.

 



안드로이드폰만 사용하다, 드디어 iOS가 탑재된 iPhone 6s plus로 넘어가게 될 예정입니다.

아이폰 미국 직구를 하여 성공하니 기분이 좋아요. 그리고 한국보다 싼가격에 구하기 힘든 로즈골드를 바로 받아서 기쁘고, 무엇보다 카메라 촬영음 무음, 배경화면 캡쳐도 무음인 폰을 받을 수 있다는게 기쁩니다.

 

얼른 아이폰을 받아봤으면 하네요 ㅎㅎ

Ps. 이번에 주문한 아이폰이 저의 첫 아이폰 입니다. iOS기기는 iPad2부터 사용해봐서 iOS에 대한 불안감은 없으며 , 2014년 8월 24일 일본 도쿄의 긴자애플스토어에서 구입한 iPad mini2를 사용하면서, iOS를 본격적으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ps2. iOS기기는 회사에서 사용하던 iPad2(Wi-Fi) 를 제외하곤, 제 손에 있는 iPad mini2, iPhone 6s plus나 모두 셀룰러(Celluar)기기이면서 외국에서 구매한 기기가 되겠군요. (iPad mini2 - 일본 도쿄, 긴자 애플스토어에서 직접 구매, iPhone 6s Plus는 미국 온라인 애플스토어에서 배송대행업체를 이용하여 구매)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링크: The Mac 'Pick a Bundle'!

참조: [할인] 맥용 앱 30개 중에 아무거나 10개를 골라 39불에 구매하세요... 'PickaBundle'


저는 paw, soulver, emulsion, typed, posterine, alternote, kiwi for gmail, downie 2, pixa, rapidweaver6를 구매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Spring 2gx 2015에서 발표한 "DevOps를 위한 스프링부트(Spring Boot for DevOps)" 동영상과 슬라이드가 공개되었습니다.

Spring Boot for DevOps

DevOps(개발과 운영을 한 조직에서 동시에 운용)에서, Health check등 운영할때 사용하는 Spring Boot의 기능에 대한 동영상과 슬라이드 입니다.

Spring Boot is a product from Spring, that provides many configuration defaults for a new Spring project, so that one can set up a project in minutes. However, this is only one of the many features of Spring Boot. One of its module also provides many important Non-Functional Requirements out-of-the-box: monitoring, metrics, exposing those over HTTP, etc. In this presentation, I'll demo some of those, that will make DevOps more than a little happy.


DevOps에 대한 내용은 아래 링크로 자세히 알아보시기 바랍니다.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Apple iPhone 6s Advertisement - Worldwide

iPhone 6s - The Only Thing That’s Changed Is…


iPhone 6s is here and the only thing that’s changed is everything.

Apple Korea
애플 iPhone 6s 광고 - 한국어
iPhone 6s - 달라진 것은 단 하나...

iPhone 6s 출시. 달라진 것은 단 하나, 전부입니다.

Apple Japan
iPhone 6s - 唯一変わったのは…

iPhone 6sがついに登場。唯一変わったのは、そのすべてです。


Apple China

iPhone 6s 电视广告 - 唯一的不同是……

http://v.youku.com/v_show/id_XMTM1MjQ2NDg0NA==.html

iPhone 6s 已经来了,它唯一的不同,是处处都不同。


Apple Taiwan

iPhone 6s/6s plus全機型購機最高再折4000元! | 中華電信 極速4G嘉年華 限時加碼

唯一不同,就是一切都不同。


台灣之星 iPhone 6s/6s plus 唯一的不同 ,就是一切都不同!

唯一的不同 ,就是一切都不同!


Apple Hong Kong

iPhone 6s - 改變一切

iPhone6S是在這裡,所更改的唯一的事情就是一切。 

iPhone 6s is here and the only thing that’s changed is everything.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Baidu - beyond technology

바이두 - 기술을 넘어

Baidu – beyond technology from Studio Output on Vimeo.


baidu(바이두, 百度)에서 만든 미래에 대한 청사진을 보여주는 동영상


위의 동영상을 반복해서 시청을 함. 반복하여 볼수록, 중국 애들이 이제 깨어났다는 걸 실감함. 동영상 자체가 이제 촌티나지 않은데다, 구글의 미래에 대한 청사진을 보는 듯한 느낌의 동영상을 만들었다는 것 자체가 이제 중국이 미국처럼 미래 기술을 선도할 것 같은 생각이 듦.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Tencent WeChat(腾讯 微信,텐센트 위챗) features film

Tencent WeChat features film from Studio Output on Vimeo.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이번에 미국정부(The United States Goverment)에서 "The Goverment Innovation Pkatform"이라는 제목으로 정부 자체 PaaS(Platform as a Service, 서비스로서의 플랫폼)[각주:1]을 구축하여 서비스를 하였습니다.

아직까지 미국 정부의 Cloud Platform 서비스는 Alpha버전입니다.




미국 정부가 PaaS를 구축한 것은 대락 3가지의 이유일 것입니다.

1. 비용절감과 같은 경제성 효과

2. 컴퓨팅 가용성 증가

3. 관리 측면의 장점.


현재는, 미국 각지의 공공기관에서 각각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각각 시스템의 경우 각지의 공공기관에서 서버구축하고, 운영하는데, 같은 내용을 중복 개발/구축/운영하여 사용하는 경우가 많을 겁니다. 

이렇게 같은 내용인데도 중복 개발 및 구축, 운영하여 낭비하는 비용이 많다 보니, 각지의 공공기관이 각각 개발/구축/운영으로 드는 비용이 PaaS로 개발/구축/운영하는 것보다 비용이 많이 듭니다.

미국 각지의 공공기관에서 서버 구축 및 운영, 트래픽 비용을 각각 내는 것보다, 미국 정부가 클라우드 플랫폼을 구축후 각지의 공공기관이 내던 서버 구축, 운영 트래픽 비용을 클라우드 컴퓨팅에서 처리할 것입니다. 이경우 장비 구입, 중복 개발등의 중복되는 비용을 절약등의 경제성 효과가 생깁니다.

그리고 클라우드 플랫폼으로 구축하면 급증하는 트래픽을 바로바로 대응할 수 있게 하는 유연성, 확장성같은 장점이 있습니다.

추가로 관리 측면으로 Control이 쉽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위와 같은 3가지 장점때문에 미국 정부가 클라우드 컴퓨팅을 직접 도입하는 것이 아닐까란 생각을 해봅니다.


ps. 아마 미국 NSA가 cloud.gov를 감시하겠다는 생각을 해봄. (미국의 이야기이니, cloud.gov를 이야기 하면 한국 국정원이 잡아가는 게 아니라 미국 CIA가 잡으러 올듯한 기분은 뭘까?)

  1. PaaS(Platform as a Service)는 SaaS의 개념을 개발 플랫폼에도 확장한 방식으로, 개발을 위한 플랫폼 구축을 할 필요 없이 필요한 개발 요소들을 웹에서 쉽게 빌려쓸 수 있게 하는 모델이다. [본문으로]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