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ogle+에 보면 영어(English) 번역, 중국어(중화권[중국, 대만, 홍콩, 마카오, 싱가폴, 인도네시아, 말레이지아등의 화교들] 모두 공략을 위해서 繁體[正體]中文,简体中文 2가지 제공) 번역, 태국어 번역, 인도네시아(말레이시아언어도 인도네시아어와 같음) 번역 한국어 번역도 있습니다. -_-;;

한류현상에 대해 Google+로 세계시장으로 나갈려는 AKB48의 모습이 보입니다.

위의 말은 조금 과장이 심한것 같고 Google+에 일본남자들 넘쳐날듯함. (이미 Google+는 남탕이였지만 -_-;;)


현재 Lady Gaga, David Beckham이 Google+를 시작하였고, 여러 연예인들이 Google+를 할 것이라 예상해봅니다.


SM엔터테인먼트, JYP, YG엔터테인먼트 뭐합니까?? 어서 소녀시대, 카라, 빅뱅, 동방신기등에게 Google+를 시작하여, Google+에 한류 열풍을 불 수 있도록 ... Google+는 전세계 사람들이 사용하니, Google+를 사용하면 홍보 효과가 대단할겁니다.  

아래는 AKB48이 Google+를 시작했다는 공식 발표 동영상

AKB48+ 新戦略記者発表会‪ / AKB48[公式]‬



ps. SNS의 연예인 마케팅은 양날의 칼입니다. 예전 미투데이의 G-Dragon 입성할때 기존 사용자들의 반발을 생각해보면......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微博, Weibo) 업데이트를 해보았습니다.

이번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微博, Weibo)의 업데이트의 내용을 확인해보았습니다.
트위터에 있던 위치 넣기(지오태깅, Geotagging) 기능을 넣고 Foursquare의 장소 넣기 기능을 따라 만든 것도 있습니다.

실제로 사용하면서 획인 결괴, 집근처에 한국으로 놀러온 중국인들이 보이네요. 집 근처에 롯데월드와 워커힐호텔이 있다보니 이 기능으로 롯데월드와 워커힐호텔을 찾는 중국인들을 많이 보았습니다.

중국 정부의 폐쇄망정책(외부의 인터넷 접속 차단 및 검열) 덕분에 중국 인터넷 서비스는외국 업체들이 사업을 방해하는 중국 당국의 정책으로 중국내 업체들은 외국의 웹서비스를 흉내내 서비스 하는 등 중국 업체들만 사업이 쉬운 기형적인 구조로 되어 있다는 걸 느끼군요.

만약, 중국 대륙에서 중국 당국이 트위터(Twitter) 와 포스퀘어(Foursquare)가 제대로 사용가능하도록 검열도 안하고 방화볃을 치지 않으면 중국 사람들도 웨이보 대신 트위터와 포스퀘어를 사용했을 상상을 해봅니다.

이제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微博, Weibo)가 이용 숫자가 늘어남에 중국내서 트위터 대신 많이 사용하는 마이크로블로깅 혹은 SNS 웹서비스가 되었기 때문에 중국에서 트위터가 설사 도입된다고 해도 트위터 열풍이 불진 미지수....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중국판 트위터로 유명한 웨이보(微博)에 가입 및 사용을 해보았습니다.
기초적인 중국어만 배운 저로선 못알아보는 중국어 글귀 투성이군요.
중국 대륙애들이 일반적으로 사용하는 중국어간체(简体中文)만 제공하는 것만 아니라 대만(台灣) 및 홍콩(香港), 마카오(澳門), 전세계 화교(華僑, Overseas Chiense)들을 위해서 중국어 번체(繁體中文)로도 제공 하는곳도 인상적이였습니다.
중화권에서 유명한 인물들이 웨이보를 쓰다보니, 중국 대륙의 연예인 뿐만 아니라 대만,홍콩의 연예인 들도 트윗대신 많이 활용하는 것같습니다.
아마도 중국 대륙에서 트위터(Twitter)와 페이스북(Facebook)이 막혀 있으니.....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Zynga에서 나오고 Facebook에서 즐길수 있는 소셜 게임(Social Game) 인 시티빌(CityVille)을 이제 Google+에서 접할수 있습니다.

이제 Google+에서 대표적인 SNS(Social Networking Service)의 한가지인 Facebook을 많이 벤치마킹(benchmarking)을 하였는지  Facebook의 소셜 게임(Social Game)인 CityVille등을 비롯한 여러가지 소셜 게임 즐길수 있습니다.

Google+ Game on!


현재까지 Google+에서 아래의 소셜 게임들을 할수 있습니다.

Google+에서 접할수 있는 소셜게임들

아래는 현재까지 Google+에서 할수 있는 소셜 게임의 목록입니다.

  • Zynga Poker
  • Wild Ones
  • Dragons of Atlantis
  • Crime City
  • Dragon Age Legends
  • Collapse! Blast
  • Flood-It!
  • Zombie Lane
  • Bejeweled Blitz
  • Angry Birds
  • Bubble Island
  • CittyBille
  • Edgeworld
  • Monster World
  • City of Wonder
  • Global Warfare
  • Diamond Dash
  • Sudoku Puzzles

실제로 Google+에서 소셜 게임(Social Game)인 CityVille(시티빌)을 직접 해보았습니다.

저 화면에서 Google+을 Facebook으로 대체해도 문제가 없을정도로 Google+와 Facebook이 서로 닮아있습니다.



Google+에서 CityVille을 하고 보니 Facebook에서 할수 있던 게임을 Google+에서도 접할수 있더군요.

그렇다고 Facebook에 있던 기능이 Google+에 있는데, Facebook을 많이 사용하는 사람이 굳이 Google+에서 까지 찾아와서 CityVille과 같은 게임을 또 할까요? 한개만 해도 벅찬데 2개씩은 할수 없을테니 -.-

Google+에서 Facebook에서 접할 수 있는 Social Game이 나오면 모를까?


Google+는 SNS의 대표주자인 Facebook을 뛰어 넘으려고 열심히 작업을 하는듯한 인상을 받습니다.

Facebook에서 있던 기능들을 Google+에서 접할수 있게 되었구요.

그러나 Facebook이 쌓아놓은 명성도 만만치 않을텐데, Google이 단기간내에 Google+로 Facebook을 이길지는 미지수입니다.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2010년 11월 22일 월요일 밤.


연구실에선 박사분들께서 대화하는 것 들으면서 내일 맡아야할 것들을 정리하고 책을 뒤져보고 있었다.


박사분들께서 전부 "Facebook"과 "Twitter"가 주위에서 많이 사용한다면서, Facebook이 주위서 많이 쓰는가 보다는 식의 결론을 내는 대화를 하고 있었다.

내 주위만 해도 같은 대학원 다니는 사람들이 Facebook을 많이 쓰고 있으며, 고등학교 친구들, 대학 친구들이 Facebook을 많이 사용하여 싸이월드보다 많이 활용하고 있으니, 싸이월드를 주위서 쓰는 사람을 내 주위서 본 적이 없다.


각설하고, 박사분들께서 Facebook 이야기를 계속하다 영화로 화제 전환하다가, 재미있는 영화 없냐고 하였다 내가 "소셜 네트워크"라는 영화를 이야기 하였다.


소셜 네트워크
감독 데이비드 핀처 (2010 / 미국)
출연 제시 아이젠버그,앤드류 가필드,저스틴 팀버레이크
상세보기


나는 "이번에 나온 '소셜 네트워크'라는 영화가 나왔는데, 이 영화 괜찮다고 하더군요. Facebook 창립자인 마크 주커버그(Mark Zuckerberg)의 일대를 그린 영화에요"라고 했다.

그러자 모 박사님께서 평이 여러개로 갈린다고 하던데, 재미있는 사람도 있고, 재미 없고 지루하다는 사람도 있다 라고 하였다.

이후, Facebook이 적응하기 어려운데, Twitter는 더더욱 적응하기 어렵다는 이야기등등을 들었습니다.


이런 대화를 토대로 저는 아래와 같은 생각을 하였습니다.

  • SNS(social network service)는 현재의 트랜드가 되었으며 미래에도 지속될것이다.
  • Facebook의 인기는 싸이월드를 제칠 것이다.
  • Twitter도 스마트폰의 보급으로 많이 사용될 것이다.
  • 미래 사회는 Social화 될것이다.
위와 같은 4가지 생각을 주절주절 적었습니다.
위의 4가지 생각를 한마디로 정리하면 "SNS없는 미래는 앙꼬없는 찐빵이다"

대학 3학년 말쯤에 미투데이를 사용하다 생각했던 것인데, 이 생각들이 3년 뒤에 스마트폰으로 실현되었습니다.
미투데이를 처음 접할 대학 3학년때, 과제하면서 미투데이 하느라 재미있었는데, 요즘은 Twitter와 Facebook을 하는데에 재미가 있더군요. 

Facebook이 주위서 많이 쓰는걸 보다 갑자기 떠오른 내용을 블로그에 잠깐 주절거렸습니다.


ps. 점점 주위 사람들이 Facebook에 온다는걸 요즘 직감하고 있습니다. 점점 SNS사용하기가 무서워진다는 생각을 합니다.
ps2. 피쳐폰들을 쓰던 사람들이 이제 스마트폰으로 바꾸고 있는데, 스마트폰의 쓰임새가 웹서핑보다는 SNS사용으로 주로 많이 사용할듯 합니다.
ps3. SNS이 뜰것이다는 생각은 대학 3학년 말쯤에 많이 하였는데, 지금 생각한것과 대학 3학년 말때 생각한거랑 많은 차이가 있더군요. 대학 3학년 말쯤엔 PDA는 많이 보급도 되지 않았고, 스마트폰은 꿈도 꾸지 못할 시기라 데스크탑 중심으로 SNS가 발달될것이라는 생각을 하였지만, 현재는 스마트폰의 빠른 보급으로, SNS을 일반인들이 스마트폰으로 많이 쓰고 있습니다. 단지 3년이란 시간이 지났을뿐인데도 이렇게 많은 차이가 나군요. 기술의 발전은 너무 빠릅니다.
ps4. 마크 주커버그(Mark Zuckerberg)의 삶을 각색한 "소셜 네트워크"라는 영화는 관심이 있는데, 시간이 없어 주말에 볼 생각입니다.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1. Favicon of http://science.binote.com BlogIcon goldenbug 2010.11.22 23:56

    저도 보고 싶지만.... 기회가 만만히 나질 않네요. ^^;

  2. Favicon of http://planetary.tistory.com BlogIcon 우다리 2010.11.23 00:07

    사회social는, 우리가 그것에 관해 상상할 수 있다는 유일하고 당연한 이유로써 변하지 않고 실존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것을 실현시키기 위한 기술 혹은 매개수단 또는 채널이 계속 더 유능한 것으로 변해갈 뿐이구요
    트위터건 페이스북이건 그루폰이건 같은것을 향하는 서로 다른 양태일 뿐이에요

2010년 10월 8일.

실습조교로 학생들 가르치다, 잠시 컴퓨터실에 있는 아이맥을 사용하여 인터넷을 잠시 사용하였습니다.


트위터를 웹으로 접속하는데 어느새 이상한 화면이 뜨더군요.

Meet the new Twitter.com

Meet the new Twitter.com - Try it now!

이것이 바로 새로운 트위터!(newtwitter)


클릭 한번에 새로운 트윗으로 변화!

결국은 트위터에 아래와 같은 글을 작성.

맥을 쓰다 트위터를 웹으로 접속하니 드디어 새로운 트위터로 접속되었다. 일단 감상중 +_+


새로 바뀐 트위터가 기존과 바뀌게된 점- http://twitter.com/newtwitter

  • New design
  • View photos, videos, and other media content
  • Discover related content
  • Mini profiles
  • Rollout timing


아래는 새로운 트위터 기능을 보여주는 홍보 동영상


Twitter: discover what's new in your world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1. Favicon of http://fordism.net BlogIcon ShellingFord 2010.10.13 02:26

    한가지를 빼놓은 것 같아서...추가 합니다..ㅋㅋㅋㅋ 단축키...흔히 말하는 키보드 맵핑이요^^


혜민아빠(홍순성)님께서 보안뉴스와 트위터 인터뷰를 한 동영상입니다.



전문가들은 자신의 사생활이나 정보를 무분별하게 노출함으로써 혹시 모를 개인정보유출에는 각별한주의가 필요하다고 지적한다. 자신의 정보 노출의 범위가 어디까지인가 항상 생각을 해야 하고 적절한 통제가 필요하다고 조언한다.


트위터와 같은 SNS는 보안에 취약하다고 생각됩니다. 우선 SNS를 쓰다보면 자기 자신의 정보를 필요 이상으로 노출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자신의 정보 노출 범위가 어디까지인지에 대해서 진지하게 고민을 하고 트위터, 미투데이, 요즘과 같은 SNS를 사용해야지 별 뜻없이 무심코 SNS에 글을 올리다간 필요 이상의 개인정보가 남들에게 노출되는 부작용이 있습니다.

항상 SNS을 쓸때마다 적절한 통제가 필요하다고 느낍니다만 스마트폰등 컴퓨터를 이용하지 않고도 바로 본능적으로 글을 바로바로 올려 사용하는 상황에선 자기 자신의 위치를 노출한다는거나 등의 일을 많이 벌이지 말아야할 것입니다.

SNS를 사용할때 개인정보 노출을 하지 않도록 노력해야할때입니다.


ps. Facebook 창시자 마크 주커버그가 프라이버시의 시대가 종료하였다는 발언을 한 이후에 SNS에서의 보안에 대해서도 많은 생각을 해보았습니다. SNS의 보안은 본인 스스로가 조심해야지, 스스로가 조심하지 않으면 개인정보 노출같은 피해상황이 나올수가 있습니다.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Gwibber

이번에 Ubuntu 10.04에 기본적으로 들어간 SNS Client인 Gwibber에 Me2day 기능 넣는 작업을 하고 있습니다.




※ 참고: Gwibber
Gwibber is an open source microblogging client for Linux. It brings the most popular social networking web services to your desktop and gives you the ability to control how you communicate.
해석: Gwibber은 리눅스에서 오픈소스로 제공되는 마이크로블로깅 클라이언트입니다. 컴퓨터에서 인기있는 소셜 네트워킹 웹 서비스를 가져와, 서로 통신을 할수 있게 해줍니다.


Ubuntu 10.04에 기본으로 들어간 SNS인 Gwibber가 Python과 GTK를 기본으로 구성된 어플이다 보니, Python에 생소한 저에겐 어렵더군요.


미투데이 데스크탑 쉬운 인증에서 토큰 받는 작업은 수월하게 이뤄졌지만, Webkit모듈에 대해 제대로 이해 못해서 몇 시간 삽질 끝에 겨우구현을 하였습니다. 

역시 Facebook 코드를 거의 많이 참조해서야 겨우 구현됨.

(※참조:  미투데이 데스크톱 기반 쉬운인증 )

Gwibber-Me2day Auth 작업중 - Python언어와 webkit, urllib, json모듈을 이용해서 작성중이였음.


데스크탑 쉬운인증을 하기 위해선 

<meta name="X-ME2API-AUTH-RESULT" content="accepted" />

이걸 인식하기만 하면 끝나더군요 -_-;; (일단 어렵게 생각한게 화근. 일주일안에 끝날 것을 좀 시간 많이 끌었음)

지금까지 Me2day 데스크탑 쉬운 인증 작업을 거의 마무리를 지었고 버그만 잡으면 절반은 끝낸것일듯.

미투데이 데스크탑 인증 완료. 이젠 버그 잡으면 Gwibber에 Me2day를 쓸수 있음.


Gwibber에 미투데이를 넣었고, Daum에서 Yozm API가 제공되면 Yozm도 넣을까  고민되군요.

(이로서 국내 SNS를 Gwibber에서 즐기는 건가? ㅎㅎ)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티스토리에 Google Buzz 버튼을 달아봅시다.

구글 공식블로그에서 Google Buzz buttons 을 만들 수 있다고 발표를 하였습니다.

이 Google Buzz 버튼을 티스토리나 텍스트큐브 블로그에 사용하려면 약간의 수작업을 해야합니다. 티스토리나 텍스트큐브에서 사용하는 치환자를 이용해 약간의 손질을 해야 블로그에 제대로 작동되어 쓸수 있습니다.

블로그에서 Google Buzz 버튼을 사용하고 싶다면  buzz.google.com/stuff 를 클릭하시면 됩니다.

클릭을 하면 아래의 화면이 나옵니다.


여기서 버즈에 소식 올리기를 클릭하면 아래와 같은 화면이 나옵니다.


여기서 그냥 설정하면 티스토리나 텍스트큐브에서도 쓸수 있다만, 세세한 설정을 하기 어렵다는 문제가 있습니다.

버즈에 글 올리고 싶을때 제목도 같이 올라가고 싶을때나, 블로그 주소를 확실하게 올려주고 싶을때엔 제가 작성한 것 처럼 사용하면 됩니다.


제가 티스토리 또는 텍스트큐브에서 적용할수 있는 Google Buzz button 설정입니다.

<a title="Google 버즈에서 소식 올리기" class="google-buzz-button" href="http://www.google.com/buzz/post" data-button-style="normal-count" data-message="[##_article_rep_title_##]" data-locale="ko" data-url="http://자기블로그주소[##_article_rep_link_##]"></a>

<script type="text/javascript" src="http://www.google.com/buzz/api/button.js"></script>

※ 참고로 "http://자기블로그주소" 는 본인 블로그 주소를 작성하시면 됩니다. 본인 블로그 주소가 http://blog.studioego.info/라면 맨 뒤의 /를 빼고 http://blog.studioego.info 를 적으면 됩니다.

만약 본인 블로그 주소가 http://studioego.tistory.com/ 이라면 맨 뒤의 /를 빼고 http://studioego.tistory.com 을 적으면 됩니다.

[##_article_rep_link_##]는 티스토리나 텍스트큐브 블로그에서 사용하는 치환자로, 블로그 글의 주소를 나타냅니다. 숫자로 지정하면 /2123 이렇게 표시를 하고, 글자로 지정하면 /안녕하세요 이렇게 표시될겁니다.

※ data-message="[##_article_rep_title_##]" 이건 Google 버즈에 글 올릴때 어떤 문구를 글 작성전에 입력을 하는가입니다. 기본적으로 공백입니다. 작성하지 않아도 됩니다. 저는 쓰고 싶어서 썼을 뿐입니다.

[##_article_rep_title_##]는 티스토리나 텍스트큐브 블로그에서 사용하는 치환자로, 블로그 글의 제목을 나타냅니다. 

위의 설정에 대한 내용은 Google Buzz API 중에서 Buttons and Gadgets 항목을 읽으면 쉽게 설정할수 있을겁니다.


Google Buzz API 중에서 Buttons and Gadgets 항목에 있는 값을 티스토리나 텍스트큐브의 치환자와 조합하여 사용하면 아래와 같은 화면을 볼수 있으며 Google Buzz에 글을 쓸 수 있습니다.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어느덧 2010년 1월 18일 월요일.

저는 트위터를 사용하다 이상한 글을 보았습니다.


"1등만 구글 넥서스원 따먹는 더~러운 이벤트"에 참여했슴다! 같이 참여하실 분은 @Hi_Android를 follow하시고 http://www.hongik.com/phone 클릭! || 근데 1등 될라나? -_-a ㅋㅋㅋ


아니 이게 뭐지?

위와 같은 글을 보고나선 저는 바로 @Hi_Androidhttp://hongik.com/phone/ 클릭을 하였습니다.

의외의 홈페이지가 나오기 시작하였습니다.

그것은 Google사에서 1월 5일에 출시된 NexusOne 1대를 공짜로 조건없이 그냥 준다는 이벤트였던것이였습니다!

http://hongik.com/phone/ - 1등만 구글 넥서스원 따먹는, 더~러운 이벤트"


저도 이벤트에 참여를 하여 트위터에 아래와 같은 글을 올렸습니다.


"1등만 구글 넥서스원 따먹는 더~러운 이벤트"에 참여했슴다! 같이 참여하실 분은 @Hi_Android를 follow하시고 http://www.hongik.com/phone 클릭! 참 쉽죠~잉?

공짜라면 양잿물도 마시고, 공짜좋아해서 대머리가 되는 경우도 있지 않습니까?


Steve Ballmer
Steve Ballmer by jdlasica 저작자 표시비영리
(대머리인 Microsoft사 CEO인 Steve Ballmer)

구글 넥서스원을 준다는 이벤트에 안드로이드폰이 급한 저로선 바로 참여를 해버렸습니다 *-_-*

이벤트를 참여하고 나선 저는 이런 생각을 하였습니다.

"구글 폰에 관심 많은 얼리어답터, 개발자, 기획자, 일반인들에게 이벤트를 제공함으로서 엄청난 회사 홍보를 제대로 할수 있겠는데?"

"그런데 사람들 넥서스원 이벤트에 낚여서 대부분 이벤트에 참가하는 것 아닐까?"


 아니나다를까... Twitter에 지금까지 3000명이상이 @Hi_Android 를 Following을 하고 있던겁니다.


다만 Twitter계정 @Hi_Android 와 홈페이지  http://hongik.com/phone/ 을 운영하는 곳이 (주)홍익세상이라는 회사라는 군요.

안드로이드에 관련된 정보, 뉴스, 의견들을 전해드립니다. (주)홍익세상입니다.

(주)홍익세상이란 회사가 무슨 회사인지는 모르는 중소기업이지만, 트위터를 통한 입소문으로 Google의 Android 플랫폼에 관심많은 개발자, Android에 관심 많은 얼리어답터, 기획자, 일반인등등 여러 계층의 사람들을 끌여들여 인지도를 많이 높이게 된 것 같군요.

(주)홍익세상이란 회사가 무슨 회사인지는 대충 짐작 가는 대목이 있습니다. (Android Platform에서 디바이스와 앱개발 하는 회사일듯?)


Twitter라는 Social Platform에서 소문을 퍼뜨리고, 사람의 심리를 잘 이용하여, 아주 기가 막힌 NexusOne 이벤트를 주최하여 회사이름을 빠르게 알게한 (주)홍익세상 운영진들에 대해, 저는 Social Platform을 제대로 이용한 회사의 사례라고 블로그에 기록하고 사람들에게 알리고 싶습니다.


1등에게 NexusOne을 준다는 이벤트 참가하고 나선, 제발 당첨되었으면 하는 바람도 있군요^^


Buy me a coffeeBuy me a coffee
  1. Favicon of http://hongik.com/phone BlogIcon hi_android 2010.01.22 13:06

    저희 이벤트를 칭찬해 주셔서 뭐라 감사를 드려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저희도 이왕이면 studioEgo님 같은 분이 당첨되면 좋을 것 같네요. ^^ 하지만 추첨은 완전 공정하게 진행되어야 한다라는 거~~ :)
    좋은 하루 되세요~

    • Favicon of https://blog.studioego.info BlogIcon StudioEgo 2010.01.24 08:37 신고

      어머 직접 찾아오실줄은 몰랐군요^^
      여기 미천한 블로그에까지 오실줄은 몰랐습니다.
      공정한 추첨으로 좋은 분에게 넥서스원이 가길 :D

+ Recent posts